Article

Article 2018-03-20T18:53:09+00:00

[News]’1080초, 18분’의 의료지식 공유, 세상을 바꾼다(TEDx)

'1080초, 18분'의 의료지식 공유, 세상을 바꾼다! 의료지식 콘서트 '테드엑스 언주로' 성료... 의료정보 공유 새로운 모델 제시 라포르시안 2012/04/30 [안명휘 기자] '사람이 제대로 누려야 할 권리', '사람에 대한 사랑' 지난 28일 강남세브란스병원에 열린 ‘테드엑스 언주로(TEDx Eonjuro)’ 행사를 찾은 사람들이 의료의 의미에 [...]

By | 5월 8th, 2014|Categories: Article|Tags: , |0 Comments

[News]의료TEDx로 새로운 소통의 장 마련(의학신문사)

“의료TEDx로 새로운 소통의 장 마련” ‘동행’ 주제 6명 연자 삶의 경험 등 대화 나눠 강남세브란스병원, 아시아 첫 ‘TEDxEonjuro’ 행사 성료 아시아권 의료계에서는 최초로 ‘18분의 기적’ TED 행사에 도전한 'TEDxEonjuro‘의 첫 번째 행사가 지난달 28일 강남세브란스병원에서 성황리에 개최됐다. "We All Together: [...]

By | 3월 6th, 2014|Categories: Article|Tags: , , |0 Comments

[Interview] “아! 이게 혈관속 혈구세포…뭐가 이렇게 아름다워”(라포르시안)

라포르시안 뉴스>인터뷰>the만나다 [The만나다] "아! 이게 혈관속 혈구세포…뭐가 이렇게 아름다워" 장동수(메디컬일러스트레이터, 연세대의대 연구부) 의사를 위한 그림을 그리는 직업이 있다. 일명 '메디컬일러스트레이터'라 불리는 이들이다. 메디컬일러스트레이터는 그림을 그리는 능력 뿐 아니라 생물학, 의학 지식도 해박해야 한다. 미국에는 1500여명의 메디컬일러스트레이터가 활동하고 있지만 국내에는 10여명 [...]

By | 3월 6th, 2014|Categories: Article|Tags: , , , |0 Comments

[Interview] 메디컬 일러스트레이터가 뭐야? (의협신문)

메디컬일러스트레이터가 뭐야? 장동수 연세의대 연구지원부 메디컬 일러스트레이터를 만나다. 의협신문(문화/레저) 2011.06.20 조각가가 되고 싶었던 미술학도가 있었다. 어린 시절부터 무언가를 만지고 그리기를 좋아했던 그 청년은 2002년 대학을 졸업하자마자 경남에서 아무런 연고가 없는 서울로 무작정 상경, 제2의 도전을 시작한다. 대학을 갓 졸업해 무언가가 되어야만 [...]

By | 3월 6th, 2014|Categories: Article|Tags: , , , |0 Comments

[Interview] 해부학교실의 미술가, 마음으로 바라본 신체

[이색직업] 메디컬 일러스트레이터 장동수 작가 해부학교실의 미술가,마음으로 바라본 신체 의학과 미술의 만남. 마치 영영 못 만나는 평행선과 같은 두 분야의 만남이라 언뜻 듣기엔 의아할 법도 하다. 그러나 우리는 이 만남을 아주 어렸을 때부터 심심찮게 접해왔다. 바로 과학 교과서에 나오는 우리 몸 [...]

By | 2월 22nd, 2014|Categories: Article|Tags: , , , , , |0 Comments

[Interview]세계 최고의 메디컬 일러스트레이터를 꿈꾸는 작가 장동수

“독창적인 메디컬 일러스트레이터(Medical Illustrator)가 되고 싶어요” [문화에세이]세계 최고의 메디컬 일러스트레이터를 꿈꾸는 작가 장동수 “인간은 죽음으로부터 벗어나고 싶어 하지만, 그것은 어쩔 수 없이 지나쳐야 할 또 하나의 과정입니다. 죽음은 생명의 종말이지만, 어쩌면 새로운 삶과 진정한 휴식의 시작인지도 모르지요. 이러한 성찰을 통해서 [...]

By | 2월 22nd, 2014|Categories: Article|Tags: , , , |0 Comments

[Interview] 사람 해부학 그림을 그리는 아티스트, 장동수

사람 해부학 그림을 그리는 아티스트, 장동수 장동수 작가의 '메디컬 스컬프처(Medical Sculpture)' 이생에서 완전하게 거둬 들이지 못한 온갖 생노병사의 흔적이 그대로 묻어있는 죽은 몸. 땅에 묻히거나 불에 태워지지 않은 시체는 무르익은 낱알처럼 끊임없는 비밀과 두려움을 긴직한 채 굳어간다. 메마른 피부가 진한 [...]

By | 2월 22nd, 2014|Categories: Article|Tags: , , , , , |0 Comments